페이지 콘텐츠
느티나무의 사랑*∴♡∵* :: '남녀탐구♥달콤살벌한 연애/소개팅 男, 제발 소개팅 자리에서 이것만이라도 챙기자.' 카테고리의 글 목록

'남녀탐구♥달콤살벌한 연애/소개팅 男, 제발 소개팅 자리에서 이것만이라도 챙기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0.15 :: 소개팅 男, 제발 소개팅 자리에서 이것만이라도 챙기자.
소개팅 男, 제발 소개팅 자리에서 이것만이라도 챙기자.

만남은 소중히

우린 살면서 많은 만남을 갖는다. 친구와의 만남 부터 카드 고지서를 들고 계신 아버지와의 만남, 지각해서 다리가 안보이게 한참 뛰어각 있는데 누군가 내 어깨를 지긋이 잡으며 "조상님께 지은 죄가 많네요" 라며 말거는 사람과의 만남 등등등 다양한 만남 속에 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때로는 필연적으로, 때로는 우연적으로 만나지기도 하는 인연은 짧든 길든 소중히 다뤄야 후환이 없는 것이 인생사 몇 안되는 진리라 하겠다.

특히 힘들게 친구를 괴롭혀 따낸 소개팅에서 조선시대에나 나올 법한 망나니 짓을 했다면 그 뒤로 불어닥칠 나비효과 온전히 스스로 감당해야 겠다.

따라서 명랑 21세기의 선남이라면 타인과의 만남시 해야 할 행동과 하지 말아야 할 행동을 파악해 원활한 대인관계를 맺어가야 사는데 고단하지 않겠다.

그리고 이왕 이렇게 배운 행동 연애사업에도 대입시켜 소개팅에서도 성공한다면 이거야말로 스스로 닦아 정진해 성취하는 훌륭한 모습이지 아니 하겠는가..
...
 
이렇게 사설이 길었던 이유는 바로 친구 녀석 때문이었다. 갖은 부탁으로 내게 소개팅을 부탁했던 그 친구는 겉으로는 멀쩡했으나 너무도 교과서 적으로 상대방 女에게 실례를 범해 장렬히 퇴짜를 맞았기에 혹시나, 만에 하나 혹시나 이런 친구가 또 있지 않나 노파심에 작성하게 되었다. 부디 나의 친구 A와 같은 실례를 저지르는 남자가 있다면 이 글을 읽고 도움이 되었으면 하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개팅 남의 스타일

소개팅 자리는 맞선이 아니다. 맞선 처럼 결혼을 생각하고 만나는 만남이 아닌, "이 친구 한 번 만나봐도 괜찮네?" 하는 마음으로 나오는게 소개팅이다. 따라서 운명을 결정하는 장소가 아니니 옷을 고를 때 괜히 심각해져 최신 스타일이나 잘나가는 스타일 등으로 무리하게 고르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부담을 가질 필요는 없다.(또한 그런 옷을 입는다고 잘 어울리는 것도 아니다.)

소개팅에서 스타일이란 최대한 자신이 잘 소화 할 수 있는 다시 말해 평소 입던 방식대로 입으며, 약간 신경 쓰는 정도로 입고 나가야, 스스로 자신 옷에 어색하지도 않고 편하게 행동 할 수 있다.

군대 처음 입대 후 처음 군복을 받아 입던 그 어색함을 아는가? 그런 어색함을 상대방에게 보이기 싫다면 평소에 즐겨 입던 스타일로 무난하게 가자.


*소개팅 남의 매너

사실 가장 간단하면서도 가장 많이 놓치는 부분이 바로 매너다. 이런 매너를 놓치지 않는 것이 중요 한데. 매너의 시작은 상대방의 배려에서 부터 시작한다. 즉 상대방을 나보다 한 발자국(많이 가면 그거대로 피곤해진다) 먼저 생각하고 행동해야 하는데, 중요한 것은 한국 남자들이 아직까지 매너=만남시 계산 이라는 공식으로 많이 이해하고 있다는 것이다.

물론 소개팅 자리에서 먼저 계산하는 것 좋다. 근데 그게 매너의 전부는 아니라는 거다.

상대방을 먼저 이해하고 배려하는 습관을 갖도록 하자. 하다 못해 길을 걷다 인도 쪽으로 상대방을 걷게 한다든가, 같이 식사를 할 시 상대방의 식사 속도에 맞추는 등 작은 행동 하나로 많은 점수를 딸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 만나서 호구조사도 금물


*소개팅 남의 허세

싸이월드나 블로그가 많이 보급됨에 따라 한가지 안좋은 병이 늘고 있다면 바로 허세가 있겠다.. 싸이월드나 블로그같은 개인적인 공간에다가야 허세를 부리든 내가 누구누구랑 친구네 간첩을 때려잡았네 같은 얘기를 얼마든지 써도 되지만 소개팅에서까지 그러면 진짜 곤란하다.

같은 남자가 봐도 허세 작렬인 남자는 진짜 봐주기 밉상인데, 여자들은 어떻겠는가? 입장 바꿔 생각해봐라 소개팅 자리에서 "영화 좋아하세요?"란 질문에 "영화 별로 안좋아해요, 제 인생이 영화보다 몇배더 내러티브가 강하거든요." 이렇게 말한다고 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허세는 진짜 안된다..


당장에 집에 가고 싶을거다. 남자도 마찬가지다. 내가 어디에서 좀 날렸네, 대기업에서 스카웃 제의가 들어왔는데 일 많이 해야되서 안갔네 등등 소리는 친구들끼리 술먹고나 얘기 하도록 하자.(이것도 술 안취할때 했다간 욕먹는다)

자신의 멋은 자신이 스스로 얘기 할 때 나오는게 아니라 타인에 의해 나온다.

이상으로 소개팅시 제발 갖춰고 나와줬으면 하는 3가지 사항을 얘기해보았다. 물론 위에서 얘기한 말이 어느 상황에나 다 들어맞는 만능 법칙은 아니겠다. 적기야 하겠지만 배려니 매너니 보다는 남자의 재력이 더 중요한 여자도 있을테고, 손발이 오그라드는 허세 드립에도 감동할 여자도 있겠다.

그래도 위에 사항 처럼 민감한 얘기나 사항을 조심해서 나쁠건 없다 하겠다.
그럼 건투를 빈다.
posted by Iris Love

댓글을 달아 주세요